악몽

2018.01.30 09:56


 

요즘 새벽에 잠을 깨는 일이 너무 잦다.

 

늦은 퇴근으로 배고픈 참에 저녁을 허겁지겁 먹고 잠에 들어서 그런가?

 

아니면 지옥을 경험해 보지는 못했지만 흔히 알고있는

 

지옥 같은 그곳으로 또 내 발걸음을 향해야 되는 운명이 불현듯 생각나서 그런가?

 

차라리 악몽을 꾸었다고 하자.

 

그래 난 악몽을 꾼것이다.

 

보통 악몽은 해가 뜸으로 끝이 나는데

 

이 악몽은 해가 뜨면서 시작한다.

 

아.... 숨이 막혀와서

 

연거푸 한숨을 내쉰다...

 

이마저도 옆에 자고있는 아내의 잠을 방해할까 조심스럽다.

 

 

 

 




Posted by 쏭PD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BLOG main image
쏭PD의 정보광장
쏭PD 입니다. 부담 갖고 보고 가세요ㅋㅋ by 쏭PD

공지사항

카테고리

쏭PD의글 (370)
쏭PD의정보 (308)
쏭PD의생각 (45)
쏭PDTube (14)
끄적이기 (3)
Total : 388,109
Today : 0 Yesterday :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