별로였던 고기집

2016. 11. 28. 18:29


제 돈으로 사먹고 쓰는 후기 입니다.

느낌은 각자마다 다르겠죠? 후기를 솔직히 적어 봅니다.

-----------------------------------------------------------

 

 

아이들이 커가면서 식비도 그렇지만 외식비가 만만치 않습니다.

 

그래서 매번 천왕역을 지나다니면서 가봐야지 생각하다가 

오랜만에 울집 식구들 고기 먹으로 갔습니다.

 

천왕역 근처에 무한리필 고기집

 

검색한 블로그에 후기가 있어서 9900원에 통삼겹 먹어야겠다

생각했는데 메뉴가 바꼈다네요...

 

9900원은 삼겹살이 없답니다 ㅠㅠㅠㅠ

엄청 갈팡질팡하다가 단품으로 제주 스페셜 세트로 결정

 

뭐 나중에 안거지만 이젠 우리 식구 600g으로는 부족하다는 걸 깨닫게 됩니다. ㅋ 허리가 점점 휘어가는 가장 ㅠㅠ

 

주문하고 셀프코너 반찬을 가져옵니다.

김치, 마카로니샐러드, 파채, 상추, 콩나물 무침 등이 있었습니다.

기본 반찬은 뭐 특별한건 없었습니다.

 

 

 

불은 숯이 아니고 가스불입니다.

 

 

제주 오겹살과 소금구이가 나왔는데

고기맛은 제주에서 먹던 그 맛은 아니네요...

너무 많은걸 바랬나? ㅋㅋ 그냥 그랬습니다.

소금구이보단 삼겹이 좀 나았다는 정도

 

나중에 모자라서 숙성삼겹살 1인분 추가했지만...

이건 독일산 인가봐요... 얘도...뭐... 그냥 그랬습니다. 

 

고기도 그렇지만 동네 고기집에선 공기밥을 시키면 푸짐한 된장찌개가 나오는데 여긴 따로 시켜야되더라고요... 2000원이었는데...그냥 된장물에 두부랑 채소가 좀 있네요 ㅋ 

 

아내랑 그냥 동네 고기집 갈껄 후회하고 말았습니다.

 

결정적으로 여기 종업원들이 대부분 남자인데 무뚝뚝한 표정으로 손님들에게 상냥하지도 않고 친절하지도 않습니다. 또한 손님이 식사중인데 종업원이 식탁아래 떨어진 음식이 있다고 빗자루 들고 청소하려고 달려들더라고요...

 

내가 이런일을 겪으려고 이 고기집에 왔나? 자괴감 들고 괴로운 저녁 식사였습니다.




Posted by 쏭PD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BLOG main image
쏭PD의 정보광장
쏭PD 입니다. 부담 갖고 보고 가세요ㅋㅋ by 쏭PD

공지사항

카테고리

쏭PD의글 (372)
쏭PD의정보 (310)
쏭PD의생각 (45)
쏭PDTube (14)
끄적이기 (3)
Total : 392,235
Today : 1 Yesterday : 17